박해미, 전 남편 음주사고 언급 "너무 죄송했다"

윤기백 기자I 2021.01.26 09:34:28
박해미(사진=KBS1 ‘아침마당’ 방송화면)
[이데일리 스타in 윤기백 기자] 배우 박해미가 전 남편의 음주운전 사고를 언급했다.

박해미는 26일 방송된 KBS1 ‘아침마당’ 화요초대석에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박해미는 “‘아침마당’은 4년 만”이라고 운을 떼며 “2년 전 ‘아침마당’ 생방송에 출연하기로 했는데 바로 전날 새벽에 그 사건이 터졌다. 모든 방송 스케줄이 잡힌 상태에서 경황이 없었다”고 말했다.

이어 “너무 죄송했다”며 “죄를 지은 입장에서 빚을 갚으러 이 자리에 출연했다”고 했다.

박해미는 “생방송이니깐 방송 펑크나 마찬가지 아니냐”고 반문하며 “제작진이 어떻게 해결했을지 걱정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박해미의 전 남편 황민은 2018년 음주운전 사고를 내 극단 단원 2명이 사망했다. 이후 박해미는 황민과 2019년 협의이혼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