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적 울리고 경찰차 들이받고…도심 난동 40대男, 마약 혐의 송치

공지유 기자I 2021.03.02 17:29:10

동대문구서 외제차 타고 난동…도주하다 경찰차 들이받아
현장서 주사기 발견…경찰, '마약 양성' 확인 檢 송치

[이데일리 공지유 기자] 서울 시내에서 차량에 탄 채 난동을 피우다가 경찰에 붙잡힌 남성이 마약을 복용했던 것으로 드러나 검찰에 송치됐다.

경찰. (사진=연합뉴스)
서울 동대문경찰서는 특수공무집행 방해 및 마약 복용 혐의로 40대 A씨를 지난달 말 검찰에 구속 송치했다고 2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달 18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휘경동 도로에서 자신이 탄 외제차 경적을 여러 차례 울리며 난동을 부렸다. 그는 출동한 경찰의 하차 요구에도 응하지 않고 차를 몰아 달아났다.



경찰은 수십 미터 추격 끝에 A씨의 차량 앞뒤를 순찰차로 막았지만 A씨는 이에 불응하고 후진을 하다가 순찰차를 들이받아 추돌 사고를 냈다.

A씨는 당시 상의를 벗은 채 횡설수설하는 등 이상행동을 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A씨의 가방에서는 마약주입용으로 추정되는 주사기 등이 발견됐다.

경찰은 A씨에 대한 마약 검사를 실시한 뒤 양성 반응을 확인하고 마약 복용 혐의를 추가해 검찰에 송치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