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가덕도신공항 8년 내 완공…민주당 시장 돼야 성공"

김겨레 기자I 2021.03.02 16:53:39

또 부산 가덕도 찾은 이낙연
"가덕신공항, 부산 역사 바꿀 것"

[이데일리 김겨레 기자]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일 부산 가덕도 신공항 사업과 관련해 “앞으로 8년 안에 완공시키고 2030 엑스포까지 성공시키는 일을 해낼 것”이라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오후 부산 가덕도에서 열린 민주당 부산시장 경선대회에서 “변성완·김영춘·박인영 세 사람 중 누구를 선택해주시든 민주당은 그 시장과 함께 부산의 역사를 변화시키는 그 일을 해낼 것”이라며 이같이 강조했다.



2일 오후 부산 강서구 가덕도 현장 스튜디오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부산시장 보궐선거 후보자 선출 경선대회에서 이낙연 대표가 인사말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더불어 “최근 한 여론조사를 보고 부산시민의 혜안에 감탄을 억누를 수 없었다”며 “정당, 후보지지도는 들쭉날쭉했지만 확실한 추세는 민주당 사람이 시장이 돼야 가덕도 신공항을 성공적으로 출발시킨다는 응답이 압도적으로 많았다”고 말했다. 이어 “부산시민의 그 판단이 맞다. 이번 시장은 부산의 역사를 가덕신공항 이전에서 이후로 바꿀 전환기를 책임질 시장”며 “민주당 사람이 시장이 됐을 때 역사적 전환이 성공적으로 이뤄진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앞으로 며칠간 계속될 경선에 당원 동지, 부산시민이 많이 참여해주시고 가장 유능한 변화를 가장 성공적으로 이끌 그 인물에게 지지를 가덕 가덕(가득 가득) 담아 달라”고 당부했다.

민주당은 오는 3일부터 6일까지 나흘간 부산시장 후보 선출을 위한 경선 투표를 진행한다. 결과는 투표 마지막 날인 6일 발표될 예정이며, 과반 득표자가 없을 경우 10~14일 결선투표를 진행한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