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직마이크로, 채권자 `석일태양광`이 파산신청 제기

최정희 기자I 2020.10.22 19:03:48
[이데일리 최정희 기자] 매직마이크로(127160)는 석일태양광이 수원지방법원에 ‘피신청인을 파산자로 한다’는 취지의 파산신청을 냈다고 22일 밝혔다.

석일태양광은 2019년 9월 18일 매직마이크로가 발행한 제6차 전환사채(권면총액 20억원)의 채권자로서 파산신청을 낸 것이다. 석일태양광에 따르면 이 전환사채의 최초 인수인은 마이더스파트너스인데 지난달 9일 석일태양광은 마이더스파트너스로부터 채권 전액을 인수했다.

이런 상황에서 마이더스파트너스는 올해 9월 17일 수원지방법원에 채권의 기한 이익이 상실됐다며 파산신청을 접수했고 석일태양광 역시 동일한 채권 변제와 관련 파산신청을 접수한 것이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