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앤컴퍼니, 이한상 감사위원 선임안 채택 거부

이승현 기자I 2021.02.25 15:37:29

조현식 부회장 제안에 대해 25일 이사회 열어 결정

경기도 판교 한국앤컴퍼니 본사 외관


[이데일리 이승현 기자] 한국앤컴퍼니(000240) 이사회가 이사회 의장인 조현식 부회장이 제안한 이한상 고려대 교수에 대한 사외이사 겸 감사위원 선임 안건을 채택하지 않았다.

25일 업계에 따르면 한국앤컴퍼니는 이날 내달 열리는 정기주주총회에서 결의할 안건을 정하기 위한 이사회를 열고 조 부회장이 제안한 안건에 대해 논의했으나 채택하지 않는 것으로 결론을 내렸다.



결국 이 교수에 대한 감사위원 선임 안건은 주총 당일 조 부회장의 주주제안을 통해 안건으로 상정되고 주주들의 투표를 통해 결정되게 됐다.

조현식 부회장은 지난 5일 이사회에 이 교수의 감사위원 선임 안건을 담은 주주제안서를 공식 제출한 바 있고 24일 이같은 내용을 담은 주주서한을 공개했다.

그러면서 조 부회장은 이 교수를 감사위원으로 선임하는 절차를 마무리하고 대표이사직을 사임한다는 의사도 밝혔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