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훈 안보실장, 설리번 美NSC보좌관과 대북 정책 협의

김영환 기자I 2021.03.02 15:03:58

1시간여 두 번째 유선 협의 진행
美대북정책 검토 동향 공유

[이데일리 김영환 기자] 서훈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은 2일 제이크 설리번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과 두 번째 유선 협의를 진행했다.

서훈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사진=연합뉴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2일 춘추관에서 브리핑을 통해 “서훈 국가안보실장은 바이든 미국 행정부 출범 이후 두 번째로 설리번 국가안보보좌관과 오늘 오전 9시10분부터 1시간 동안 유선협의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서 실장과 설리번 보좌관은 앞서 지난 1월23일 첫 통화를 한 바 있다.



강 대변인은 “양측은 한반도 정세 평가와 현재 진행중인 미국의 대북정책 검토 동향을 공유했다”라며 “한반도 비핵화 항구적 평화 정착을 위해 앞으로도 한미가 지속적이면서 긴밀히 공조해나가기로 했다”고 전했다.

이어 “양국간 코로나 협력 방안과 함께 지역 및 글로벌 이슈에 대해서도 협의했다”라며 “한미 양국이 공통 가치를 바탕으로 한미 동맹을 더욱 강화하기로 했다”고도 덧붙였다.

양측은 NSC를 포함한 각급에서 한미 간 긴밀한 소통이 수시로 이뤄지고 있음을 평가하면서 코로나 상황을 감안해 조속한 시일 내 대면 협의를 추진하고 계속해서 협력해나가기로 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