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넥신, 자궁경부암 백신 임상 ASCO서 구두 발표

왕해나 기자I 2021.04.08 18:14:53

글로벌 종양학 분야 학회…6월4일부터 개최

[이데일리 왕해나 기자] 제넥신(095700)은 자궁경부암 치료 DNA 백신 GX-188E에 대한 임상 2상 중간 결과를 미국임상종양학회(ASCO)에서 임상과학포럼에서 발표한다고 8일 밝혔다.

ASCO는 종양학 분야의 권위 있는 글로벌 학회로 매년 암 전문의와 글로벌 제약업계 관계자 등 4만여명이 참여하고 있으며, 올해는 6월4일부터 8일까지 온라인으로 개최된다.



제넥신은 이번 구두 발표를 통해 재발성, 전이성 말기 자궁경부암 환자를 대상으로 진행한 DNA 치료 백신 GX-188E와 머크(MSD)사의 면역관문억제제인 키트루다(pembrolizumab)의 병용 임상 2상(Keynote-567) 중간 결과 공개할 예정이다. 해당 임상은 현재 국내에서 환자 60명을 목표로 임상 2상을 수행 중이다.

제넥신은 키트루다와 병용 투여를 통해 키트루다 단독 투여 대비 무진행생존률(PFS)과 생존율(OS) 등 치료 효과를 향상시킬 것으로 보고 있다. 특히 지난해 AACR에서 발표한 결과에 따르면 4명의 환자에게서 모든 종양이 완전히 사라진 완전관해(CR)가 관찰됐으며 이번 발표에서도 키트루다 단독 치료 대비 경쟁력 있는 임상 데이터를 공개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제넥신 관계자는 “이번 발표에서도 블록버스터 면역항암제와 시너지 효과를 다시 한번 입증함으로써, GX-188E와 키트루다 병용 투여가 자궁경부암 환자의 새로운 치료 옵션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코로나19 백신 전쟁 더보기

- 김 총리 “백신 1차 접종 1300만명 넘어…고령층 확진자 급감”(상보) - EU 수뇌부, 백신 여권 도입 최종 서명…내달 1일부터 공식 발급 - 세 번째 mRNA 백신 ‘큐어백’, 韓 위탁생산 가능성 제기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