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비스포크 제트봇 AI’ 인기에 삼성 로봇청소기 매출 4배↑

김종호 기자I 2021.09.28 21:04:35

비스포크 제트 봇 AI, 전체 로봇청소기 매출의 60% 차지
차별화된 AI 자율주행, 청소 성능, 펫 케어까지 갖춰 호평

[이데일리TV 김종호 기자] 삼성전자(005930)는 올해 초 선보인 ‘비스포크 제트 봇 AI’ 인기에 힘입어 국내 로봇청소기 시장에서 가파른 성장세를 이어가는 중이라고 28일 밝혔다.

비스포크 제트 봇 AI는 라이다 센서와 3D 센서, AI 사물인식 솔루션 등 최첨단 AI 기술을 대거 탑재한 삼성전자 로봇청소기 중 최상위 제품이다. 지난 4월 출시와 함께 판매량이 치솟으며 삼성전자 전체 로봇청소기 매출의 60% 비중을 차지할 정도로 인기를 끌고 있다. 이같은 선전에 비스포크 제트 봇 AI 출시 후 지난달 말까지 삼성전자 로봇청소기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4배 이상 성장하며 신바람을 내는 중이다.

비스포크 제트 봇 AI는 진화한 AI 기술로 집안 구조와 가구ㆍ가전을 정확히 인식해 빠르게 공간을 매핑할 뿐만 아니라 이를 기반으로 차별화된 자율주행 능력을 구현한다. 또 기존 삼성전자 로봇청소기 제품들이 인식하기 어려웠던 수건부터 양말과 전선, 반려동물 배설물과 같은 장애물까지 입체적으로 감지하고 피해 간다.


특히 삼성전자의 축적된 기술력을 바탕으로 평생 보증을 제공하는 ‘디지털 인버터 모터’와 ‘제트 싸이클론’ 구조를 적용해 강력한 흡입력과 뛰어난 청소 성능을 구현한다. 청소를 마친 뒤에는 본체가 ‘청정스테이션’으로 복귀해 충전을 시작함과 동시에 공기압 차를 이용한 에어펄스 기술로 먼지통을 자동으로 비워주는 편리한 기능도 갖췄다.

삼성전자 ‘비스포크 제트 봇 AI’ 로봇청소기.
여기에 ‘스마트싱스 펫’ 서비스를 통해 반려동물을 돌볼 수 있다는 것도 다른 로봇청소기와의 차별점이다. 미리 설정해둔 시간과 장소에서 반려동물의 일상을 녹화해서 보여주는 ‘일상기록’과 자율주행을 하다가 반려동물을 인식하면 실시간으로 알려주는 ‘펫 찾기’ 기능 등을 제공한다. 또 강아지가 심하게 짖거나 장시간 움직임이 감지되지 않는 등 이상행동을 하면 이를 감지해 알려주기도 한다. 반려동물의 안정에 도움이 되는 음악을 제트 봇 AI에 탑재된 스피커로 들려주거나 스마트싱스에 연동된 삼성 스마트 TV에서 영상을 재생해주는 기능도 제공한다.

삼성전자 한국총괄 황태환 전무는 “비스포크 제트 봇 AI는 로봇청소기 사용자들이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자율주행 능력을 비롯해 청소 성능과 펫 케어 기능까지 차별화해 큰 사랑을 받고 있다”며 “앞으로도 독보적인 AI 기술을 바탕으로 소비자들의 다양한 요구를 만족시킬 수 있는 제품으로 청소기 시장에서 리더십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