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카드, 화물복지재단과 업무협약...화물운전자 금융지원

전선형 기자I 2021.07.27 15:03:46

‘다이렉트 오토’를 활용한 자동차 할부금융 제공

[이데일리 전선형 기자] 삼성카드는 지난 26일 화물복지재단과 서울시 역삼동에 위치한 화물재단빌딩에서 화물운전자 차량구입 지원사업과 관련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장재찬 삼성카드 본부장(오른쪽), 조한권 화물복지재단 사무처장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삼성카드)
이날 협약식에는 삼성카드 장재찬 본부장, 화물복지재단 조한권 사무처장 등 관계자가 참석했다. 양사는 화물운전자의 차량구입 지원과 관련된 다양한 협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특히 양사는 화물운전자를 대상으로 △삼성카드 ‘다이렉트 오토’를 통한 화물운전자 대상 차량구입지원사업 진행 △보유 채널을 활용한 차량구입지원 사업의 홍보 등을 진행하기로 했다.

삼성카드 관계자는 “양사의 역량을 활용한 협업을 통해 화물운전자들에게 유용한 혜택을 지속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