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124개교 등교 중단…학생·교직원 추가 확진 없어

신중섭 기자I 2020.09.22 15:12:35

전국 4개 시도 124개교 등교 못해…1곳 증가
학생·교직원 누적 확진자 총 664명

[이데일리 신중섭 기자] 코로나19 여파로 전국에서 124개교가 22일 등교를 중단한 것으로 집계됐다. 전날보다 1곳 늘었다.

수도권 지역 유·초·중·고 학생들의 등교가 재개된 21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원일초등학교에서 1학년 학생들이 수업을 받고 있다.(사진=연합뉴스)
교육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기준 전국적으로 등교수업을 중단·연기한 유·초중고는 4개 시·도 124개교다. 등교중단 학교 수는 지난 18일 7018곳에 달했으나 전면 원격수업 중이던 수도권 지역 등교가 21일부터 재개되면서 123곳까지 줄었다.

지역별 등교 중단 학교는 충남이 62곳으로 가장 많았으며 경북 경주 58곳, 경기 3곳, 대전 1곳 순이다. 서울·경기·인천에서 등교중단 학교는 경기 3곳에 그쳤다.

이날 0시 기준으로 학생·교직원 추가 확진자는 없었다. 지난 5월 20일 순차적 등교 이후 누적 확진자는 학생 549명, 교직원 115명으로 총 664명으로 집계됐다.

`코로나19` 비상 더보기

- [속보]충남 천안 지인모임 관련 12명 추가 확진…누적 22명 - [속보]인천공항 화물터미널 관련 10명 추가 확진…누적 11명 - [속보]의정부시 마스터플러스병원, 격리해제 전 1명 추가 확진…총 71명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