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로수길 BTS 팝업스토어, 삼성전자 스크린으로 담아낸다

배진솔 기자I 2020.10.23 11:00:00

삼성전자 '더 셰리프'와 LED 스크린으로 BTS 모습
뮤직비디오 속 체험 공간 및 테마 곳곳에 전시

[이데일리 배진솔 기자] 삼성전자가 라이프스타일 TV ‘더 세리프’와 대형 LED 스크린을 통해 방탄소년단의 모습을 담아낸다.

서울 가로수길에 위치한 방탄소년단 팝업스토어 ‘BTS POP-UP : MAP OF THE SOUL’ 서울 쇼케이스에 설치된 삼성 ‘더 세리프’(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는 서울 가로수길에 오픈하는 방탄소년단 팝업스토어 ‘BTS POP-UP : MAP OF THE SOUL’ 서울 쇼케이스에서 방탄소년단을 담는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방탄소년단 팝업스토어는 온라인 스토어 위주로 운영하며, 서울을 포함한 일부 도시에서는 오프라인 쇼케이스를 함께 개설한다.

삼성전자는 3개 층으로 구성된 서울 쇼케이스에 총 4대의 삼성 더 세리프와 대형 LED 스크린을 설치한다.


더 세리프는 서울 쇼케이스의 메인 쇼룸을 비롯해 방탄소년단의 대표 곡 ‘ON’과 ‘Dynamite’ 뮤직비디오 속 공간을 재현한 체험 공간, 방탄소년단 캐릭터 ‘타이니탄’ 테마 공간 곳곳에 전시된다.

더 세리프는 프랑스 출신의 세계적인 가구 디자이너 로낭&에르완 부홀렉 형제가 참여해 탄생한 제품으로 심미적 가치에 중점을 둔 라이프스타일 TV다.

2층에 마련된 ‘블랙 스완’ 체험 공간에는 가로 3.2m·세로 2.3m 크기이자, HDR를 지원하는 최대 1200니트의 초고화질 LED 디스플레이 IFJ 시리즈(P1.2)도 설치 됐다.

초고화질의 더 세리프와 LED 디스플레이를 통해 서울 쇼케이스 방문객들은 팝업스토어 소개 영상과 뮤직비디오 등 다양한 디지털 콘텐츠를 체험할 수 있다.

추종석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부사장은 “음악으로 전 세계에 위로와 희망적인 메시지를 전달하고 있는 글로벌 슈퍼스타 방탄소년단의 프로젝트에 함께하게 돼 뜻 깊게 생각한다”며 “삼성의 초고화질·초대형 스크린을 통해 방문객들에게 최고의 시청 경험을 제공해 드릴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 가로수길에 위치한 방탄소년단 팝업스토어 ‘BTS POP-UP : MAP OF THE SOUL’ 서울 쇼케이스에 설치된 대형 LED 디스플레이 (사진=삼성전자)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