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34%vs윤석열 31%…이재명 33%vs홍준표 30%[갤럽]

권오석 기자I 2021.10.22 11:37:30

비호감도는 이재명 60%, 윤석열 62% 홍준표 59%

[이데일리 권오석 기자] 여야 대선주자들의 `가상 4자구도`에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가 국민의힘 대선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과 홍준표 의원을 각각 근소하게 앞서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재명(경기도지사)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가 22일 오전 광주 국립 5·18 민주묘지를 참배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여론조사 전문기업 한국갤럽이 지난 19~21일 전국 만 18세 이상 1000명을 대상으로 `이재명 vs 윤석열 vs 심상정 vs 안철수` 및 `이재명 vs 홍준표 vs 심상정 vs 안철수` 각각의 가상 4자구도 시나리오에서 이 후보와 윤 전 총장, 홍 의원 모두 30%대 초반 지지를 기록했다.

먼저 윤 전 총장이 국민의힘 대선 후보로 확정되는 시나리오 A에서는 이재명 34%·윤석열 31%·안철수 9%·심상정 7% 순으로 나타났다. 홍 의원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되는 시나리오 B에서는 이재명 33%·홍준표 30%·안철수 10%·심상정 8% 순으로 나왔다.


국민의힘 대선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2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 중앙당사에서 청년정책 공약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지지층에서는 이 후보를 고른 비율이 75%로 집계됐다. 그러나 국민의힘 지지층의 경우 윤 전 총장이 나올 경우 72%가 지지했으나, 홍 의원이 후보가 될 경우 58%가 지지하면서 차이를 보였다.

다만 호감도 조사에서는 여야 유력주자들의 비호감도가 훨씬 높았다. 이재명 후보는 60%(호감도 32%), 홍 의원은 59%(호감도 31%), 윤 전 총장은 62%(호감도 28%), 심상정 후보 62%(호감도 24%),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72%(호감도 19%)로 드러났다.

한편 이번 조사는 95%신뢰수준에 표본오차 ±3.1%포인트로 응답률은 13%였다. 자세한 결과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홍준표 의원이 지난 21일 서울 여의도 희망캠프에서 열린 ‘국가대표 출신 100인 홍준표 지지선언’에서 1992년 바르셀로나 올림픽 여자 핸드볼 금메달리스트 홍정호 전 선수가 받은 금메달을 목에 걸고 발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