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F푸드, GS리테일과 협업한 '닭목살구이' HMR 출시

이성웅 기자I 2020.09.18 08:46:10
[이데일리 이성웅 기자] LF푸드는 편의점 GS25를 운영하는 GS리테일과 손잡고 편의점 유통 전용 HMR(가정간편식) 협업 상품을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사진=LF푸드)
LF푸드는 지난해 육가공 제조업체를 인수하고 올 초 HMR 상품 플랫폼 모노키친몰을 론칭하는 등 HMR 사업 역량을 빠르게 강화하고 있다. 이번 협업은 LF푸드의 HMR 상품 기획능력과 국내 리딩 유통 기획으로 선진화된 유통 노하우를 보유한 GS리테일과 편의점 채널에 맞춤화된 HMR 상품을 개발하기 위해 추진됐다.

LF푸드와 GS리테일이 공동으로 기획한 상품은 양사의 HMR 전문 브랜드명을 붙인 ‘심플리쿡x모노키친 연탄불 닭목살구이 데리야끼맛’이다.


닭목살은 닭 한 마리에서 약 20g밖에 나오지 않는 희귀한 부위로 그만큼 식감이 촉촉하고 부드러운데 심플리쿡x모노키친의 ‘연탄불 닭목살구이 데리야끼맛’ HMR 상품은 이 귀한 목살만을 모아 상품화, 특제 데리야끼소스로 목살을 골고루 버무려 재운 뒤 인위적으로 불 맛을 내는 목초액이나 시즈닝이 아닌 직접 연탄으로 정성껏 구워내 입맛 돋우는 은은한 불 맛을 살렸다.

특히, 보다 간편한 조리를 위해 아삭한 식감과 요리의 비주얼을 업그레이드 시켜주는 마늘, 고추, 마늘종이 동봉되어 있어 직화닭목살을 더욱 다채롭게 즐길 수 있다.

이규헌 LF푸드 식품사업부문장은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며 집에서도 맛있는 안주를 즐기려는 소비자들이 급증하는 식품 소비 트렌드에 맞춰 편의점용 HMR 상품군을 강화하고 있는 GS리테일과 협업 상품을 출시하게 됐다”며 “연탄불 닭목살구이 데리야끼맛 HMR 상품은 닭 한 마리에서 한 점 남짓 나오는 특수부위인 닭목살을 연탄불로 직화했을 뿐만 아니라 원팩 상품 형태로 출시되어 많은 소비자들이 집에서도 간편하고 맛있게 즐기실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