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 총리 “소상공인, 방역 완화 절규하듯 요청…단계적 일상회복 반드시 가야할 길”

최정훈 기자I 2021.09.28 08:30:14

중대본 회의 주재

[이데일리 최정훈 기자] 김부겸 국무총리는 28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해 “어제 제가 직접 만나본 소상공인·자영업자들께서도 더 이상의 고통과 희생은 감내하기 어렵다며, 조속한 방역완화 조치를 절규하듯이 요청하셨다”며 “전문가들도 동의하듯이, ‘단계적 일상회복’은 우리가 반드시 가야할 길이지만, 높은 예방 접종률로 감염위험이 크게 줄고, 의료체계가 충분히 감당할 수 있을 정도로 확산세가 통제돼야만 일상회복의 여정이 순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부겸 국무총리가 26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참석자들과 대화하고 있다. (사진 = 연합뉴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