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 지각' 정은지 "어제 잠 못자…다음엔 늦지 않겠다"

김현식 기자I 2020.09.23 16:09:54
[이데일리 스타in 김현식 기자] 그룹 에이핑크 멤버 정은지가 라디오 생방송에 지각했다.

정은지는 23일 DJ를 맡은 KBS 쿨FM ‘정은지의 가요광장’ 생방송에 지각했다. 이에 오프닝을 이전 시간대 프로그램 DJ인 개그맨 박명수가 대신 맡았다.

박명수는 “정은지가 아닌 박명수다”라고 운을 뗀 뒤 “정은지 씨가 부득이한 사정은 아니고 조금 늦게 나왔는지 아직 도착을 안 했다”고 말했다. 이어 “일찍 일찍 다니지 왜 그러나 모르겠다. 이따가 이유를 들어보면 될 것 같다”고 덧붙였다.


정은지는 오프닝곡이 나오는 도중에 스튜디오에 도착했다. 노래가 끝난 뒤 박명수는 정은지이게 “왜 이렇게 집에서 늦게 나왔냐”고 물었다. 이에 정은지는 “제가 어제 잠을 못 잤다”고 답했다. 이어 “변명 못한다. 다음에는 늦지 않겠다”고 했다.

박명수가 떠난 뒤 정은지는 지각 사태에 대해 재차 언급하며 “1분, 2분이 소중하다는 걸 다시 한 번 깨닫게 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다시 한 번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고 재차 사과했다.

아울러 그는 “이렇게 에피소드가 생기니 매일 생방을 하고 있구나 하는 생각을 다시 한번 하게 된다. 알람을 5분 더 일찍 맞춰놓을 것”이라고 했다.

정은지는 지난해 7월부터 매일 낮 12시부터 2시까지 방송되는 ‘정은지의 가요광장’ DJ를 맡고 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