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측 "배성재 아나 퇴사? 관련내용 확인 중" [공식]

김보영 기자I 2021.01.26 14:45:22
(사진=SBS)
[이데일리 스타in 김보영 기자] 배성재 SBS 아나운서의 퇴사설이 불거지면 퇴사 이유 및 향후 거취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SBS 관계자는 이와 관련 26일 이데일리에 “관련 내용을 확인 중”이라고 전하며 말을 아꼈다.

앞서 이날 스포츠월드는 “배성재 아나운서가 회사에 사의를 표명했다. 아직 사표를 낸 상황은 아니며 고위 관계자들이 강력히 만류 중”이라고 보도했다.


2005년 KBS 31기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한 배성재는 이듬해 SBS로 이적한 뒤 현재까지 SBS를 대표하는 ‘간판 아나운서’로 활약 중이다. 뉴스 진행은 물론 생동감 넘치는 스포츠 중계로 스포츠 팬들의 사랑과 신뢰를 받아 왔다. 또 SBS 파워FM ‘배성재의 텐’ DJ로도 활약하며 대중과 소통 중이다.

그의 퇴사가 확정될 경우 현재 진행 중인 라디오 등 프로그램들도 변화가 불가피할 전망이다.

앞서 퇴사 후 프리랜서의 삶을 택한 박선영, 장예원 전 아나운서처럼 그도 프리랜서의 길을 밟게 될지 주목된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