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청 김진, 추석대회 백두장사 등극...올시즌 3관왕

이석무 기자I 2021.09.21 17:40:31
추석씨름대회 백두장사에 등극한 증평군청 김진. 사진=대한씨름협회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백두장사 김진(33·증평군청)의 시대가 활짝 열렸다.

김진은 21일 충남 태안군 태안종합실내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백두장사 결정전(5전 3승제)에서 서경진(31·창원시청)을 3-0로 제압하고 백두장사에 등극했다.

올해 4월(해남 대회)과 6월(단오 대회) 백두급 최강자 자리에 올랐던 김진은 올시즌 3관왕을 달성했다. 아울러 개인 통산 8번째(백두장사 7회·천하장사 1회) 황소 트로피를 들어 올렸다.


16강전에서 손명호(의성군청)를 2-1로 제압한 김진은 이재광(영월군청)과 맞붙은 8강전에서 2-0으로 이기고 4강에 올랐다. 이어 4강전에서 강력한 우승후보였던 최성민(태안군청)을 2-1로 누르고 결승에 올랐다.

결승전은 실업 데뷔 후 생애 첫 백두장사 타이틀을 노리는 서경진(창원시청)과의 대결이었다. 양 선수 모두 우승에 목말라 있었기에 양보할 수 없는 격렬한 승부가 예견 됐다.

하지만 결과는 김진의 완승이었다. 김진은 주특기 기술인 들배지기를 3경기 연속 성공시켜 3-0으로 손쉽게 경기를 마무리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