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골 1도움' 대구 세징야, K리그1 30라운드 MVP 선정

이석무 기자I 2021.09.21 11:21:37
대구FC 세징야. 사진=프로축구연맹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대구FC 세징야가 ‘하나원큐 K리그1 2021’ 30라운드 MVP로 선정됐다.

세징야는 18일 DGB대구은행파크에서 열린 대구와 울산의 경기에서 1골 1도움을 기록하며 대구의 2-1 승리에 기여했다.

세징야는 후반 10분 울산 골문을 향해 크로스를 올려 에드가의 동점 골을 도왔다. 이어 후반 17분 세징야는 라마스가 연결해준 패스를 이어받아 측면에서 중앙으로 파고들며 오른발 슈팅으로 역전 골을 넣었다.


이날 활약으로 세징야는 K리그1 30라운드 MVP에 선정됐다. 6·18·28라운드에 이어 올 시즌 4번째 라운드 MVP라는 영예를 안았다.

이날 대구는 리그 선두 울산에게 전반전을 0-1로 뒤진 채 마무리했다. 하지만 후반전에서 에드가, 세징야가 연속 골을 넣으며 2대1 역전승을 기록했다. 이날 경기는 K리그1 30라운드 베스트 매치에 선정됐고, 대구는 K리그1 30라운드 베스트 팀에 이름을 올렸다.

K리그2 30라운드 MVP는 김천 조규성이 선정됐다. 조규성은 18일 창원축구센터에서 열린 경남과 김천의 경기에서 1골을 기록하며 김천의 승리를 이끌었다.

김천은 조규성의 선제골로 앞서나가다 경남 에르난데스에게 연속 골을 내주며 1-2 역전을 허용했다. 하지만 후반전 들어 문지환, 김용환이 연속 골을 넣어 3-2로 승리했다.

김천과 경남이 다섯 골을 기록한 이 경기는 K리그2 30라운드 베스트 매치에 선정됐다. 이날 승리한 김천은 K리그2 30라운드 베스트팀에 이름을 올렸다. 김천은 이날 승리로 10경기 무패 행진을 달리며 리그 선두 자리를 지켰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