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성연, 생각엔터와 전속계약…김호중과 한솥밥

김현식 기자I 2020.10.13 10:54:18
[이데일리 스타in 김현식 기자] 가수 박성연이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에 새 둥지를 틀었다.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는 “박성연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향후 활동에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고 13일 밝혔다.


박성연은 2018년 싱글 ‘피치’(PEACH)로 데뷔했고 이듬해 TV조선 트롯 경연 프로그램 ‘미스트롯’에 출연해 얼굴과 이름을 알렸다.

새 둥지를 튼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에는 홍록기, 한영, 봉중근, 김원효, 한혜진, 최승윤, 김나윤, 장진희, 정미애, 김소유, 김호중, 영기, 안성훈, 후니용이, 소연 등이 소속돼 있다.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는 “박성연은 본업인 가수를 비롯해 다방면에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