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혜성 '수준급' 베이킹 실력…전현무, 여전히 '좋아요'

김가영 기자I 2020.09.26 09:53:04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이혜성 전 아나운서가 베이킹하는 모습을 공개한 가운데 연인 전현무가 여전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혜성(사진=SNS)
이혜성은 지난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지금 또 만들고 있어요”라며 “어디로 가지고 가려는 걸까요”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밝은 미소를 짓고 있는 이혜성의 모습이 담겼다. 이혜성은 베이킹을 하며 이 모습을 인증샷으로 남긴 것.


연인 전현무는 SNS에 게재된 이 사진에 ‘하트’ 버튼을 눌러 여전한 애정을 드러냈다.

앞서 이혜성은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SNS에 베이킹한 사진이나 요리 사진을 올리면 (전현무가) 제일 먼저 ‘좋아요’를 누르고 싶어 한다. 그런데 그게 기사로 나니까”라며 “원래 요리를 좋아해서 올린건데 ‘신부 수업’으로 기사가 나니까 ‘우리끼리 좋아하자’고 얘기했다”고 털어놓은 바 있다.

이런 고민을 털어놓을 정도로 전현무, 이혜성 커플은 사소한 행동 하나도 관심 받는 공개 연인이지만, 전현무는 주위의 시선을 의식하지 않고 여전히 여자친구인 이혜성의 SNS 게시물에 ‘하트’ 버튼을 누르며 남다른 애정을 자랑하고 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