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로부부' 서동주 "최근 헤어진 남친 억만장자? 사실은.."

정시내 기자I 2020.11.30 00:19:08
‘애로부부’ 서동주. 사진=SKY, 채널A
[이데일리 정시내 기자] 방송인 서정희와 딸 서동주가 전 남자친구를 언급한다.

채널A와 SKY가 공동 제작하는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이하 ‘애로부부’)에 서동주가 출연해 연애 근황을 전한다.

‘애로부부’ 최근 녹화에 스페셜 MC로 출연한 서동주는 “지금까지 ‘애로부부’를 한 회도 빼놓지 않고 다 봤다. 엄마한테 말씀드렸더니 ‘야, 뭐 거기까지 가냐? 그냥 우리 얘기야’라고 반응했다”고 말해 웃음을 선사한다.

한 차례 이혼 경험이 있는 서동주는 “제가 이혼했다고 또 좀 유명하지 않느냐. 그래서 주변에서 이혼 상담을 많이 해 오는데, 저는 지적재산 중 상표등록 부문이라 사실 이혼법에 대해서는 잘 모른다”고 애로사항을 고백한다. “그래서 ‘애로부부’라도 봐야겠다고 생각했다”고 남다른 애청 동기를 전한다.


MC 이상아는 현재 연애 중이냐고 묻는다. 서동주는 안타까운 듯 “헤어졌다”라고 답한다. 이상아는 과거 서동주가 억만장자와 썸을 타고 있다고 언급했던 방송을 떠올리며 “혹시 헤어진 상대가 억만장자?”라고 추가로 질문한다.

서동주는 “헤어진 마지막 사람은 억만장자가 아니었다. 제가 많은 사람을 만났나 보다”라는 반응을 보인다. MC 최화정은 “이렇게 아름답고 뛰어난 분이 어떤 이유로 헤어졌을까?”라며 궁금증을 감추지 못한다.

서동주는 “장거리 연애가 힘들다고 해서 한 차례 헤어졌는데, 제가 차이고도 또다시 만났다. 그런데 또 차여서 상처가 컸다”라고 설명한다.

서동주의 경험담을 들은 MC 홍진경은 “난 차여 본 적이 한 번도 없다”라고 털어놓는다. 이어 “차일 조짐이 보이면 내가 먼저 차기 때문”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스페셜 게스트 MC 서동주가 출연한 ‘애로부부’는 30일 밤 10시 채널A&SKY에서 방송될 예정이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