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동대문구 성경모임 5명 추가 확진…누적 18명

양지윤 기자I 2020.09.25 14:25:14
[이데일리 양지윤 기자] 서울 동대문구 성경모임 관련 누적 확진자가 25일까지 총 18명으로 파악됐다.

이날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서울 동대문구 성경모임 관련 접촉자를 조사하던 중 5명이 추가 확진돼 확진자는 18명으로 늘었다고 밝혔다.

강서구 발산대우주어린이집 관련 역학조사결과 지표환자는 지난 13일과 18일 동대문구 성경모임을 통해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 이에 중대본은 해당 모임을 통해 확진자가 다수 발생해 집단사례명칭을 변경한다고 설명했다.

(사진=연합뉴스)


`코로나19` 비상 더보기

- 현대오토에버, 코로나19에도 매출·영업익 동반상승 - 코로나 불황에 흡연 늘었다…올해 담뱃세 9조 육박 - 코로나19에 해외 백신 도입 속도내고, 출연연 기술 적용 앞당긴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