쥬얼리 전 멤버 이지현 파경설

박미애 기자I 2020.08.04 18:14:17
[이데일리 스타in 박미애 기자] 쥬얼리 출신 이지현이 재혼 3년 만에 파경설에 휩싸였다.

이지현(사진=인스타그램)
22일 한 매체는 2017년 9월 안과 전문의와 결혼한 이지현이 이혼을 했으며, 현재 전 남편과의 사이에서 얻은 두 아이의 육아에만 전념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1998년 써클 멤버로 데뷔한 이지현은 2001년 쥬얼리로 활동하며 인기를 얻었다. 2006년 쥬얼리 탈퇴 후에는 ‘사랑하기 좋은 날’ ‘내일도 승리’ 등의 드라마에 출연하며 연기자로도 활약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